Skip to content
TUWLAB.com
영화
2009.11.21 11:43

2012

TUW
조회 수 315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2.jpg

저녁에 공수교수님이 밥을사준다고 해서 학교에 가게됬다.
화요일날 저녁에 보강이 있었는데 참석인원이 5명밖에 안되서 파토가 나고
대신 토요일 저녁밥을 사주기로 약속하신거다.

저녁에 밥막먹고 오기 뭐하니깐 CGV홈피에 들어가서 영화 예약.
산업기술관에서 짱깨셋트 배부르게 먹고 공센에 잠깐 들렀다가 영화시작 20분 남기고 CGV로 냅다 달린다.
(이 코리안타임 버릇 도대체 언제 고칠지...ㅡㅡ^)

전체적으로 보면 그냥 얼마전에 본 해운대 확장판 같다.(거기에 뒷부분은 약간 타이타닉 쁼..)
보통 영화에서는 앞부분에서는 주요 내용과 관련없는 무미건조한 내용들이 들어가기 마련인데,
이건 뭐 첫 시작부터 지구에 이상이 생긴거 같다고 떠들어댄다..-_-
전반적으로 스토리는 좀 허술한 반면 액션하고 CG는 볼만하다. (←어디서 많이 보던 구문)
그야말로 '땅이 뒤집히는'  화려한(?) 싯츄에이션...

대략 내용은 태양에서 대폭발로 중성미자가 날아오는데 이것들이 지구 내부를 달궈서 지각변동+쓰나미가 닥치고,
여러 국가가 참여한 프로젝트로 노아의 방주를 만들어 인류가 대재앙 속에서 살아남는다는 내용...
처음에는 배가 아니라 우주선으로 알고있었는데 조큼 실망했다.
(Launch하는데 산 뚜껑이 열리는 게 아니라 옆구리가 열릴 때 실망감이란...;;)

그리고 영화 속에서 중국이 프로젝트 수행장소고, 일본도 언급되는데 한국은 전혀 언급이 없다.
이건 뭐 외국 영화에서 항상 있는 일이라지만...
동해에서 쓰나미 2개나 일으켰으면 언급이라도 하는게 매너인듯..ㅇㅅㅇ

간만에 영화보고 주말에 넋놓고 쉬고있는데 이제 곧 기말고사 쓰나미가 닥칠것 같다.
다음주부터는 찍소리말고 공부 시작해야겠다.
금요일까지 고민하던 문제에 대한 잠재적인 대책을 마련했으니 이제 걱정할것은 전혀 없다.

연관글
  1. [2012/12/29] 2012년을 마무리하며 (1658)
TAG •
서비스 선택
이용중인 SNS 버튼을 클릭하여 로그인 해주세요.
SNS 계정을 통해 로그인하면 회원가입 없이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댓글
?
Powered by SocialXE

  1. 25
    Feb 2013
    00:39

    7번방의 선물

    영화를 보려면 미리 계획을 세우고 인터넷을 예매를 한 뒤 봐 왔는데, 이번에는 달랐다. 나는 다른건 몰라도 영화표, 열차표는 미리 예매를 하곤 하는데, 무작정 갔다가는 허탕을 치기 일쑤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오늘은 영화 봐야지->결정부터 CGV 시트에 앉...
    Category영화 ByTUW Reply0 Views13962 file
    Read More
  2. 27
    Jan 2013
    03:02

    레미제라블 (Les Miserables)

    CGV 영사실에서 알바 하면서 영화 오프닝만 수십번 보다가 (배 끌어당기면서 'look down, look down~' 하는 부분) 결국 오늘 전체 영화를 보게 되었다. 이 영화를 이미 본 사람은 알겠지만, 영화 전반에 걸쳐서 모든 대사나 심정 표현을 음악에 맞춰 노래하는...
    Category영화 ByTUW Reply0 Views14646 file
    Read More
  3. 21
    Nov 2009
    11:43

    2012

    저녁에 공수교수님이 밥을사준다고 해서 학교에 가게됬다. 화요일날 저녁에 보강이 있었는데 참석인원이 5명밖에 안되서 파토가 나고 대신 토요일 저녁밥을 사주기로 약속하신거다. 저녁에 밥막먹고 오기 뭐하니깐 CGV홈피에 들어가서 영화 예약. 산업기술관...
    Category영화 ByTUW Reply0 Views3151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